오스템 Master Course, 8월 31일 베이직 과정 시작

오스템 Master Course 연자(왼쪽부터 강충규 원장, 김진구 원장, 정찬권 원장)

라이브서저리 및 오스템 개발 교보재 활용 실습… 성공적인 임플란트 식립 노하우 전수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이달 31일부터 10개월 동안 가산동 오스템 AIC 연수센터에서 ‘Master Course’를 진행한다.

오스템의 Master Course는 Basic, Surgery, Prosthetics 등 3개의 과정이 총 24회차에 걸쳐 진행되는 임플란트 코스다.

8월 31일 시작하는 베이직 과정에서는 강충규(케이치과) 원장이 디렉터를 맡아 심미부위 임플란트 식립 가이드라인, 하악 전치부 임플란트 식립, MS Kit 사용법 등을 다룰 예정이다.

이와 함께 오스템에서 개발한 교보재를 활용해 다양한 케이스를 경험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되며, 이론 강의 후에는 문제풀이를 통해 참가자들의 학습률을 한층 끌어올릴 계획이다.

강 원장은 “기본적인 Incision for soft tissue preservation에서 parallel guide kit를 이용한 임플란트 식립까지 다룰 예정”이라며 “수강생들이 심플한 임플란트 케이스를 두려움과 실수 없이 성공적으로 식립 할 수 있도록 가이드 해주는 것이 이번 코스의 목표”라고 설명했다.

11월 30일 시작하는 수술심화 과정은 김진구(연세구치과) 원장이 디렉터를 맡았다. 김 원장은 Soft&Hard Tissue Management, Sinus Surgery를 비롯해 합병증 처치를 다룬다.

특히 김 원장은 임상에서 많은 노하우를 쌓은 Guided Bone Regeneration을 세 파트로 나눴다. 연자는 Ridge Split, Bone Spreder Technique, Esset Kit 등 임상에 적용한 케이스 시술영상을 통해 참가자들의 이해도를 높일 예정이다.

더불어 술식을 쉽게 익힐 수 있도록 Sinus 및 Narrow Ridge 실습모형과 돼지턱뼈를 활용한 실습이 마련된다.

내년 4월 시작하는 보철심화 과정은 정찬권(에이블치과) 원장과 특별연자 노관태(경희치대 보철학교실) 교수가 함께 진행한다.

이 과정에서는 다양한 임상케이스를 바탕으로 지르코니아 및 세라믹 보철 재료의 특성을 비롯해 보철식립 위치, 교합조정의 Work Flow, Implant Impression, 심미 임플란트, 디지털 가이드 임플란트 등에 대한 영상을 통해 임상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또 임상에서 경험하기 쉽지 않은 ESR, EFR 교보재를 통한 실습도 이뤄진다.

오스템 관계자는 “Master Course의 실습은 연자와 연수 참가자가 일대일로 교육하기 때문에 교육 효과가 크다”며 “베이직 및 수술심화 과정에서는 참가자들이 직접 임플란트 시술을 진행할 수 있는 라이브서저리가 두 차례 마련돼 술기능력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