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덕철 前 복지부 차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임명

권덕철 신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보건산업 혁신성장 위한 지도력 및 추진력 갖춰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에 권덕철 前 보건복지부 차관이 임명됐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오늘(19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에 권덕철 前 복지부 차관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권덕철 신임 원장은 1961년생으로 복지부의 주요 보직을 거쳐 2019년 5월까지 복지부 차관을 역임했다.

특히 정부의 바이오헬스 혁신전략 발표로 보건산업이 혁신성장의 신성장 동력으로 각광받고 있는 가운데 권 신임 원장은 이 분야에 대한 탁월한 경험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지도력과 추진력을 두루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복지부는 “권 신임 원장이 바이오헬스 혁신전략 추진, 보건산업 창업 육성 등 보건산업이 당면한 주요 정책을 내실 있게 추진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보건산업 일자리 창출과 국민 건강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