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 초보자 눈높이 맞춘 ‘Basic Master Course’ 마쳐

다양한 임상 케이스 소개 및 핸즈온… 어드밴스 서저리 코스 10월 말부터 진행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3월부터 진행한 서울 Basic Master Course가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번 코스에서는 임세웅(더와이즈치과) 원장이 디렉터로 나서 진행했으며, 패컬티는 곽설미(더와이즈치과) 원장과 최순호(수치과) 원장, 최현정(미소린치과) 원장이 맡았다.

임세웅 원장은 임플란트 입문자 또는 시술경험이 많지 않은 참가자들 눈높이에 맞춰 본인만의 임상 노하우를 전달해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실제 임상에서 진행한 다양한 케이스에 대한 동영상을 함께 시청하고, 핸즈온 실습으로 짧은 시간 내 참가자들의 임플란트 시술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또한 고정우(서울플러스치과) 원장이 특별 연자로 나서 임플란트 보철물 제작에 대해 전반적으로 소개했다. 더불어 구강스캐너 ‘Trios3’ 시연을 진행해 참가자들의 디지털 제품에 대한 니즈를 충족시켰다.

오스템 관계자는 “다양한 임상 케이스에 대한 소개뿐만 아니라 직접 임상에 적용할 수 있는 노하우까지 들을 수 있는 알찬 강연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Advanced Surgery Master Course’는 양승민(성균관대 의과대학) 교수가 디렉터를 맡아 10월 말부터 서울 가산동 오스템 AIC 연수센터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