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 ‘영구치아를 다쳤어요’ 공개강좌 개최

이달 31일 병원 지하 승산강의실서… 유연지 교수, 치아 손상종류와 응급 처치법 살펴

서울대학교치과병원(원장 구영)이 이달 31일 낮 12시 치과병원 지하1층 승산강의실(구 제1강의실)에서 ‘영구치아를 다쳤어요’를 주제로 무료공개강좌를 개최한다.

영구치아가 부러지거나 빠지는 등 손상이 발생했을 때 적절한 응급처치를 시행하면, 치아를 보존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지며, 보존하지 못하더라도 향후 치료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이번 강좌에서는 원스톱협진센터 유연지(치과보존과) 교수와 함께 치아의 손상종류와 손상별 응급처치 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강좌는 사전예약 없이 누구나 참여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