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임플란트 임상에 이바지하는 SID로 발돋움할 것”

사진 설명 : (왼쪽부터) SID 조규성 전임 조직위원장과 김현종 신임 조직위원장

SID 2020 김현종 신임 조직위원장, 17일 공식 취임… ‘임상에 도움 되는 심포지엄’ 약속

“SID가 국내 임플란트 임상에 이바지하는 심포지엄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Shinhung Implant Dentisty(SID) 2020의 조직위원장을 맡은 김현종(가야치과병원) 원장이 지난 17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진행된 취임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포부를 밝혔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는 SID 조규성 전임 조직위원장과 김현종 신임 조직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SID 조직위원회의 비전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2012년부터 8년간 SID를 이끌어 온 조규성 전임 조직위원장은 “재임 기간 동안 물심양면으로 SID를 위해 힘써준 신흥과 SID를 사랑해준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하다”며 “김현종 신임 위원장은 누구보다 SID의 정체성과 학술철학을 잘 이해하고 있는 적임자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젊은 리더인 만큼 앞으로의 SID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현종 신임 조직위원장은 “8년 동안 뛰어난 리더십으로 SID를 이끌어 온 조규성 전임 위원장의 바톤을 이어받아 영광스럽고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새로운 10년을 맞이하는 SID 2020의 조직위원장으로서 SID의 오랜 팬들과 임플란트에 관심이 많은 치과의사들이 관심을 갖는 주제를 바탕으로 실제 임상이 도움 되는 학술 심포지엄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11회를 맞는 ‘SID 2020’은 김현종 조직위원장을 중심으로 새로운 조직위를 구성, 본격적인 심포지엄 준비를 시작한다. 올 하반기 서울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