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협 “덴탈마스크 27만장‧보건용마스크 4만장 입고”

보건용 마스크 4만장 특별 재난지역에 우선 공급키로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김철수)가 오늘(16일) 덴탈마스크 27만장이 입고된다고 밝혔다.

이날 함께 입고되는 보건용 마스크(kf) 4만장은 입고 즉시 특별 재난지역인 대구와 경북 청도, 경산, 봉화지역에 우선 공급키로 했다.

또한 치협은 17일부터 일일 입고 예정량 4만장을 각 시도지부별 치과 의료기관 종사자 비율로 배분해 각각 발송할 예정이다.

이덴트는 하루 마스크 생산 전량인 1만1400여장을 매일 치협에 공급하며, 16일까지 치협을 통해 발송된 덴탈마스크 물량은 총 110만5800장이다.

한편 치협은 10일 입고된 공적 마스크 8만8000장을 11일 오전 전국 시도지부에 발송했다. 이어 11일 입고된 마스크 16만2600장도 12일 오전 발송 완료했다.

여기에 3만2400장의 이덴트 초도물량 포함, 13일 입고된 7만400장의 공적 마스크 물량도 당일 오후 전국 시도지부에 발송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