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위협, ‘코로나19 위기 극복’ 성금 모금 실시

회원 및 치과위생사 면허소지자 대상 4월 6일까지… 보건의료 취약계층 물품 지원 예정

대한치과위생사협회(회장 임춘희)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성금 모금을 실시한다.

치위협은 코로나19 사태로 국민들의 감염에 대한 불안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에서 보건의료혜택에 취약한 계층의 안전과 권익보호, 감염병 예방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진행키로 했다.

3월 24일부터 4월 6일까지 중앙회 및 각 시도회 회원과 치과위생사 면허소지자는 협회 지정계좌(국민 048437-04-004842 / 1인당 5000원 이상)로 모금하면 된다. 단, 치위협은 지정기부금 단체가 아니기에 기부금 영수증은 발행 불가하다.

성금은 보건의료 취약계층 물품 지원에 쓰일 예정이며, 치위협은 4월 16일 전국재해구호협회(희망브리지)에 모금액을 전달할 계획이다.

임춘희 협회장은 “보건소와 각 병원에서 고군분투하는 치과위생사들을 비롯해 모든 보건의료인과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재난 상황을 이겨내기 위해 보건의료인으로서 국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켜낸다는 자긍심과 사명감으로 다 함께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