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IOS’와 CAD SW 글로벌 판권 획득… 해외법인 통해 3Shape 디지털 솔루션 출시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가 치과용 구강스캐너 리딩 업체인 3Shape社와 글로벌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오스템은 3Shape社의 구강스캐너 ‘TRIOS’와 CAD SW의 글로벌 판권을 획득하게 됐다.

이에 따라 오스템은 향후 관련 제품 라인업을 더욱 확대해 글로벌 디지털 덴티스트리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오스템의 해외법인을 통해 세계 각국에 3Shape社의 디지털 솔루션을 출시하게 되며, 중국, 미국, 러시아, 인도, 대만 등 주요 해외 법인은 올해 3분기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앞서 지난 2018년 오스템은 이미 3Shape社와 구강스캐너 ‘TRIOS3’ 및 SW 국내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TRIOS3’를 비롯해 임플란트 스튜디오, 덴탈시스템 등 CAD SW를 도입, 오스템 자체 디지털 솔루션과 연계해 디지털 토탈 솔루션 시장 공략에 나섰다. 지난 5월에는 무선 구강스캐너 ‘TRIOS4’를 국내 시장에 성공적으로 론칭했다.

오스템 엄태관 대표는 “3Shape社와 함께 국내 치과 고객들에게 제공해 온 차별화된 디지털 진료 서비스를 해외 고객들에게도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이번 글로벌 협력은 세계 시장에서 고객들에게 진일보한 디지털 기술을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밝혔다.

3Shape社의 Christoffer Melchior 글로벌 세일즈 부사장은 “이번 파트너십 체결로 3Shape의 글로벌 유통망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더불어 양사 모두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한국에 이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오스템과의 파트너십이 지속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스템은 디지털 치과에 필요한 장비 및 재료, SW를 제공하는 ‘Digital Dentistry Full Line Up’ 구축을 위한 연구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미 디지털 임플란트 서저리 가이드 ‘OneGuide’, 디지털 임플란트 ‘OneFit’, 3D 프린터 ‘OneJet’, 초정밀 밀링머신 ‘OneMill4x’ 등을 출시하며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했다.

최근에는 ‘OneMill5x’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관련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선보이며 디지털 리더로서의 입지를 다져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