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 영상

치과용임플란트 파절 등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 대상‧방법 알려

서울대치과병원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센터장 이종호)가 지난 3일 ‘안전한 의료기기 사용’ 온라인 캠페인을 시작했다.

이번 캠페인은 유튜브에 업로드 된 영상을 통해 ▲안전한 의료기기 사용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 센터 사업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 대상과 방법 등을 알리는 것이 목적이다.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 대상은 치과용임플란트 파절, 개인용인공호흡기 공기누출, 혈당측정기 측정오류, 치과용의자 및 휠체어 파손으로 인한 낙상이나 의료기기 부작용 등이다.

서울대치과병원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 홈페이지나 카카오톡 플러스친구(‘SNUDH의료기기안전성정보모니터링센터’)를 이용해 보고할 수 있다.

영상을 시청한 구독자들은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가정 내에서 사용하는 의료기기가 많은데, 의료기기 안전성정보를 보고할 수 있는 방법을 알게 돼 많은 도움이 됐다”며 “이번 캠페인 덕분에 의료기기를 더욱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울대치과병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에서 주관하는 ‘2018~2020년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 사업’에 국내 치과병원 중 유일하게 선정됐다.

이에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방강미 교수) ▲강동경희대학교치과병원(안수진 교수) ▲경희대학교치과병원(김형섭 교수) ▲박준범치과의원(박준범 원장) ▲포스유치과의원(유상진 원장) 5개의 협력기관과 함께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의 역할은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관리·보고 체계 확립 ▲의료기기 부작용 판별위원회 및 자문협의회 구성·운영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와 지역 내 협력기관 연계 ▲모니터링 센터 간 기술세미나를 통한 정보교류 ▲의료기기 안전성 보고 활성화를 위한 교육 및 홍보 등이다.

이를 통해 2017년에는 자발적 참여기관 형태로 사업에 참여해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체계 구축에 힘써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감사패를 수상한 바 있다.

2018~2020년에는 공식 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모니터링센터로서 치과의료기기 안전성정보 보고 활성화, 의료기기 품질개선 활동, 의료기기 안전 홍보 캠페인 개진 등 적극적인 의료기기 안전관리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2019년 2년 연속 우수모니터링센터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