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현 교수

2032년부터 2년 임기… 6일, NCASO 정기총회서 회장으로 뽑혀

박재현(애리조나치과대학 교정과) 교수가 2032년 한인 최초 Angle Society 회장으로 취임한다.

지난 6일 열린 NCASO(Edward H. Angle Northern California Orthodontic Society) 정기총회에서 직전 EHASO(National E. H. Angle Society of Orthodontists)의 회장인 Ronald Champion 박사의 뒤를 이어 NCASO 회장으로 당선됐다.

치과 교정학의 아버지인 Angle 박사의 서거 이후 1930년에 치과 교정학 SCI 저널인 The Angle Orthodontist가 창간되고, Angle Society가 설립됐다.

Angle Society는 현재 북미에 7개의 Components가 있으며, 매 2년마다 치과 교정과 의사들이 Angle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보수교육과 친목도모를 하며 5일 동안 학회를 진행한다.

현재 13%의 Angle Society member는 미국 밖의 해외 회원이며, 까다로운 가입 조건 때문에 2003년 해외 회원을 위해 문호를 개방한 후에 회원 10%가 증가됐다.

Angle Society의 Central Body Director는 7개 지부를 대표하는 7명의 Director로 이뤄지며, 각 Director는 마지막 임기에 2년 임기의 북미 전체 Angle Society 회장으로 취임한다.

박재현 교수는 UOP와 UCSF 등이 있는 NCASO를 대표하는 Director로 뽑혔으며, 2032년도에 한인 최초로 2년 임기의 북미 전체 Angle Society 회장으로 취임하게 된다.

박 교수는 현재 Journal of Pacific Coast Society of Orthodontists 편집장, 미국 치과 교정학회지 부편집장, 미국 교정 전문의 정책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2024년에 전미주 미국 교정 전문의 회장으로 취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