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어려운 대구 지역 위기가정 정기 후원키로

메가젠임플란트(대표 박광범)가 대구시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의 나눔 확산 프로그램인 ‘씀씀이가 바른기업’에 등록하고, 지역사회를 위한 따뜻한 나눔 실천에 나선다.

‘씀씀이가 바른기업’은 대구시와 적십자 대구지사가 함께해 대구시 위기가정을 돕는 참여형 정기후원 프로그램이다.

메가젠의 후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 지역 내 위기가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지난 11일 진행된 전달식에 참석한 백명원 메가젠 고문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따뜻한 나눔에 동참할 수 있어 뜻 깊다”며 “작은 정성으로 어려운 이웃들이 건강한 웃음을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메가젠은 대구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해외 매출이 70%를 차지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기업 미션인 ‘인류의 건강한 삶에 기여하는 글로벌 기업’에 걸맞게 사회적 책임을 다 하고, ‘사회의 어려운 사람들과 함께하며, 지역사회와 더불어 세계로 나아간다’는 사회공헌활동 정신으로 인류의 건강한 삶에 기여하는 글로벌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메가젠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시에 4980여만원 상당 방호복 및 손세정제를 적십자사를 통해 기부했다.

또 3월부터 지금까지 치과방역 및 마스크 원가 납품 등 치과와 지역사회 안정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