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기 환자안전지킴이 발대식 단체사진 (앞줄 왼쪽부터 치의료관리담당 김선영 교수, 백승학 진료처장, 허성주 병원장, 구기태 기획조정실장, 원광연 관리부장)

5‧29 ‘환자안전의 날’ 맞아 다양한 행사 성료

서울대학교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은 5월 29일 ‘환자안전의 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개최했다.

5월 마지막 주를 환자안전 주간으로 지정한 서울대치과병원은 진료처 치의료관리팀 주관으로 환자 안전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환자안전지킴이 발대식, 환자안전 표어 공모, 손위생 증진 캠페인 등을 진행했다.

 

로비 환자안전 캠페인(표어 투표, 환자확인 서명, OX퀴즈 등)

 

21일에는 각 부서별 대표 1명씩 총 22명의 직원을 환자안전지킴이로 선정하고 발대식을 가졌다. 발대식에서 위촉장과 환자안전지킴이 배지를 수여하고, 환자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앞장서겠다는 선서를 낭독하며 본격적인 캠페인 활동을 시작했다.

29일에는 치의료관리담당 김선영(치과보존과) 교수와 환자안전지킴이들이 병원을 순회하며 직원들로부터 환자안전에 함께하겠다는 서명 및 손 위생 수행 서명을 받으며 환자안전 의식을 고취시켰다.

이어 30~31일에는 병원 2층 로비에서 환자안전 표어 투표, 환자안전 서명나무, 환자안전 OX퀴즈 및 손 위생 증진 캠페인 등이 진행됐다.

특히 전 직원 대상으로 진행된 환자안전 표어 공모는 높은 참여율을 보였으며, 투표를 통해 선정된 표어는 핀버튼으로 제작해 전 직원이 패용할 예정이다.

허성주 병원장은 “환자안전 사고예방을 위해 모두가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환자안전의 첫걸음”이라며 “모두의 책임의식과 노력이 모여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서울대치과병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