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프린팅 제작으로 골형성 및 이식재 고정에 유리

메가젠임플란트(대표 박광범)가 비흡수성과 흡수성 멤브레인의 장점을 갖춘 ‘LT6’를 출시했다.

흡수성 멤브레인 ‘LT6’는 비흡수성 멤브레인과 동일한 공간을 확보해주며, 콜라겐 멤브레인보다 30% 이상 빠른 골재생력을 자랑하는 소위 통합형 멤브레인이다.

가장 큰 장점은 6개월 이상 유지된다는 점이다. 골형성 기간 동안 멤브레인이 체내에 유지돼 연조직 차단 및 골형성능을 효과적으로 수행한다.

특히 최첨단 3D프린팅으로 제작해 골형성 및 이식재 고정에 유리한 내부 구조를 구현했다. 완벽히 연결된 공극으로 세포 침투성 우수 및 증식이 원활하며, 기존 조직과 융합 및 생착이 잘 이뤄진다. 또 체내 산소 및 영양분 이동이 용이해 조직재생 효과가 우수하다.

아울러 풍부한 β–TCP 함유로 탁월한 골형성 능력을 갖췄다. β-TCP의 분해에 따른 Ca2+ 방출로 콜라겐 멤브레인 대비 높은 Osteogenesis 골형성을 촉진시키며, 수화 후 높은 강도와 탄성을 유지하고 수분 또는 혈액 흡수 후에도 멤브레인이 접히는 현상이 없다.

메가젠 관계자는 “LT6는 FDA에 등재된 Medical Grade용 원재료, 생체적합성과 생분해성이 우수한 소재를 사용했다”며 “GMP 시설에서 생성된 원재료를 바탕으로 ISO, ICH Q7 가이드라인을 준수하는 시설에서 제작해 안정성을 확보했다”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