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우 신임회장

대한치과수면학회 신임회장에 정진우 교수 취임

대한치과수면학회 신임회장에 정진우 서울대학교치의학대학원 구강내과 교수가 취임했다.

올해 창립 11주년을 맞이한 대한치과수면학회는 지난달 19일 ‘2019년도 춘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 정진우 신임회장을 선출했다.

정진우 신임회장은 “학회 구성원들의 노력으로 우리 학회가 대한치과의사협회 정식 인준학회로서 새 출발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 치과에서 가장 중요한 학회 중의 하나로 발전시켜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 신임회장은 임기 내 주력사업으로 3가지를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치과수면전문가과정을 통해 임상의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과 구강내장치 치료를 비롯한 치과치료 가이드라인을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치과수면전문가과정은 치과수면학에 대한 전문지식과 임상술기를 배울 수 있는 교육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치과수면학회의 문턱을 낮춰 치과 전 분야가 함께 나아가는 학회가 되도록 할 계획이다.

정 신임회장은 “코골이나 수면무호흡증 등 수면장애치료는 치과의 모든 분야가 어우러져야 가능하다. 치과수면학회도 구강내과, 구강악안면외과, 교정과, 소아치과, 보철과 등이 어우러지는 연합학회 성격을 띤다”며 “모든 임상과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학회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외국 학회와의 교류에 나설 계획이다. 정 신임회장은 “현재 일본치과수면학회와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연자를 교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미국, 유럽 등 외국학회와 활발한 교류를 통해 국내 치과수면학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기틀을 다져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치과수면학회는 국내 수면무호흡장애 환자들이 양질의 치과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급여화에 노력할 것이며, 이동형수면다원검사, 구강내장치 치료, 양악수술 등에 대한 가이드라인 및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