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의사‧대학 등과 협력해 시민 대상 구강건강 중요성 알려

대한치과위생사협회 대전‧충남치과위생사회(회장 송은주)가 ‘제74회 구강보건의 날’을 맞아 지난 13일 대전도시철도 시청역 광장에서 구강보건 캠페인을 실시했다.

‘정기적인 구강검진, 평생건강의 첫걸음’을 슬로건으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에는 대전시, 대전 5개구 보건소, 대전시치과의사회, 건양대학교 치위생학과, 대전‧충남치과위생사회가 참여해 시민들의 구강건강인식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구강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협력을 통해 성공적인 행사를 마무리하고, 지역 내 치과의사, 치과위생사, 대학교와의 지속적인 연대 추진 가능성을 확인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지역주민 및 어린이집(유치원) 아동 대상으로 치과의사회에서 구강검진, 구취측정을 진행했으며, 20명의 치과위생사들은 불소도포, 올바른 칫솔질 및 틀니 사용법 교육, 구강관리 중요성에 대해 홍보했다.

또한 예비 치과위생사인 건양대 학생들은 구강용품과 리플렛 배부 등 행사 진행의 도우미 역할을 했다.

대전·충남치과위생사회는 3·6·9·12월 ‘치아위생사와 함께하는 치아건강 관리하는 날’을 지정해 대전·충남 주민들 대상으로 구겅검진, 구강교육, TBI, 칫솔교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지역주민들에게 구강건강의 중요성을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송은주 회장은 “올바른 구강관리와 생활습관이 정착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전반에 걸쳐 구강보건사업을 더욱 활성화 시키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구강건강의 소중함을 느끼고 예방관리의 중요성을 체감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