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렉터를 맡은 김진 교수

김진 디렉터, 눈높이 맞춤 이론 및 실습 진행… “임플란트 임상 멘토 역할 할 것”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오스템 대전AIC연수센터에서 7월 27일부터 10월 27일까지 총 8회에 걸쳐 ‘Basic Master Course’를 진행한다.

이번 코스에서는 김진(대전 가톨릭대 의과대학 치의학교실) 교수가 디렉터로 나선다. 이와 함께 김상중(소리소플러스치과), 오민석(선치과병원), 권순영(서울플러스치과) 원장이 패컬티로 참여한다.

김진 교수는 “이번에는 지난해 성료된 베이직 코스 이후 참가자들의 요청사항들을 보완하고, 만족했던 부분들은 내용을 추가했다”이라며 “또한 대전, 충청지역에서 패컬티 원장들과 연계해 임플란트 임상 멘토로서 자문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커리큘럼은 참가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이론 강의와 실습 위주로 구성됐다. Diagnosis&Treatment Planning, Basic Implant Surgery, Implant Surgical Procedure, Basic Prothodontic 등 임플란트 시술 기본부터 체계적으로 다루며, 각 커리큘럼에서 실습이 이뤄진다.

특히 이번 코스 중 9월 29일에는 참가자들이 직접 시술에 참여하는 라이브서저리가 마련돼 있다.

또한 병원 컨설팅, 직원교육 및 병원경영을 주제로 한 특강도 준비돼 신규 개원 및 이전 개원을 고려하고 있는 원장들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오스템 관계자는 “이번 베이직 마스터 코스의 이론과 실습이 참가자들의 지식과 술기 능력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며 “디렉터의 임상 노하우를 전수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