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선 전공의

PCXMC 프로그램 이용한 소아 콘빔CT 선량 평가 논문 발표

단국대학교 치과대학병원 김학선(영상치의학과) 전공의가 지난 9월 6~9일 인도 뭄바이에서 개최된 ‘제12회 아시아영상치의학회’에서 연구논문 포스터 발표 2위를 수상했다.

김 전공의는 ‘Dose Estimation of Cone-beam Computed Tomography in Children Using Personal Computer-based Monte-Carlo Software’를 주제로 포스터 발표했다.

콘빔CT 선량 평가의 통상적인 방법으로 인체모형과 열형광선량계(TLD)를 이용한 방법이 널리 사용돼 보고됐지만, 그 과정이 번거롭고 시간이 많이 소요된다는 단점이 있다.

반면, PCXMC 프로그램에서는 여러 설정 값의 입력으로 선량 평가가 가능해 최근 관련 연구들이 시행되고 있다.

현재까지 치과 영역에서 이를 이용한 성인에 대한 선량 평가 논문이 소수 발표됐으며, 소아를 기준으로 한 연구는 보고된 바가 없다.

이에 이번 연구 결과는 열형광선량계를 이용한 방법과 평가 선량의 차이가 거의 없어, 소아에 있어 기존 평가 방법의 대체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김 전공의는 “많이 부족한 저를 항상 열정적으로 지도해주시는 김은경 교수님, 한원정 교수님, 최진우 교수님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성실하게 수련과 연구를 계속해 학문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아시아영상치의학회는 2년에 한 번씩 열리는 국제학술대회로, 한국 및 일본, 대만, 인도,터키 등 아시아 국가에서 다수의 회원들이 참여해 학술 교류가 이뤄진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