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치대병원 치주과 연구팀, Luna S 식립 658명 대상 연구결과 발표

신흥 ‘Luna S’의 높은 누적 생존율을 증명한 연구결과가 발표돼 주목받고 있다.

연세대학교 치과대학병원 치주과 김승민 전공의 외 7명 연구팀은 지난 SID에서 ‘1425개 신흥 Luna S 임플란트의 6년 누적 생존율’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Luna S’는 신흥 임플란트 시스템의 대표적인 제품으로 강력한 초기 고정력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식립감을 제공한다.

특히 이번 연구는 그동안 ‘Luna S’가 호평을 받았던 초기 고정력에 더해 장기적인 누적 생존율에 대해서도 인정을 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연구팀은 6년 동안 총 658명 환자에게 식립한 1425개 Luna 임플란트의 장기적인 누적 생존율에 대한 연구 분석 결과, 6년 이상의 후향적 데이터에서 99.86%의 높은 누적 생존율을 보였다고 밝혔다.

 

 

연구는 2010년 이후 지금까지 신흥의 Luna S와 이전 버전 Luna 임플란트를 식립한 환자 대상으로 진행됐다.

연구방법은 연세치대병원에서 사용하는 전자차트에서 CDRs(Clinical Data Repository System)을 통해 환자군을 검색했으며, Miller 등(2011)이 제시한 누적 생존율에 대해 SPSS(SPSS version 23, SPSS, Chicago, IL)을 이용해 Lifetime table analysis와 Kaplan-Meier estimates로 분석했다.

그 결과, 총 658명 환자(남성 312명, 여성 346명, 평균연령 56.4세)가 포함됐으며, 이들에게 식립된 총 1425개 임플란트 중에서 현재까지 1423개가 정상적으로 기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99.86%에 달하는 누적 생존율 수치다.

이번 연구를 진행한 김승민 전공의는 “현재까지 국내에서 생산된 임플란트의 장기적인 예후 평가는 미비한 실정이었다”며 “국내 임플란트 제품으로서 Luna S는 6년 이상의 긴 시간에도 99.86%의 높은 누적 생존율을 보여 임플란트 선택에 있어 좋은 고려 사항이라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5년 출시된 ‘Luna S‘는 Tapered-Straight-Tapered의 픽스처 디자인을 바탕으로 하는 뛰어난 초기 고정력과 안정된 식립감, 그리고 개원의들로 구성된 ‘SIS제품개발위원회’의 꾸준한 제품 피드백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평가 받았다.

또한 지난 2018 제17회 대한민국상품대상에서 기술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