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기부를 실천한 치과의사연합밴드

저소득 장애인 구강건강증진 사업에 쓰일 예정

스마일재단(이사장 김건일)은 치과의사연합밴드(회장 윤정태)로부터 지난 11월 20일 저소득 장애인의 치과진료비 기금 100만원을 후원받았다.

까르페디엠, 디디에스, 브럭스, 몰라스포레버, 바이툴로 구성된 치과의사연합밴드는 지난 11월 3일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제9회 연합음악제’를 개최하고, 이날 행사를 통해 모인 기금을 스마일재단에 전달했다.

치과의사연합밴드 윤정태 회장은 “연합음악제가 의미 있는 축제의 장으로 거듭나기 위해 관객들과 함께 밴드 멤버들이 자선기금을 모금했다. 작지만 도움을 필요로 하는 장애인들이 구강건강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희망하며 스마일재단에 후원금을 전달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에 스마일재단 김건일 이사장은 “소외된 장애인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해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치과의사밴드 연합음악제가 치과계 가족들과 소외계층에게 즐거움과 기쁨을 전달하는 치과계 대표 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하길 응원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번 치과의사밴드 연합음악제를 통해 스마일재단에 전달된 후원금은 전액 저소득 장애인들의 구강건강 증진을 위한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