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Mill 4x‧Trios 3’에 관심 집중… 데모 시연에 상담 문의 줄이어

오스템임플란트가 지난 8~9일 코엑스에서 개최된 ‘경기 국제 종합학술대회 및 치과기자재전시회(GAMEX) 2018’에서 전시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번 전시회에서 디지털, 임플란트 등 전문 존으로 부스를 구성하고, 데모 시연과 상담이 손쉽게 이뤄질 수 있도록 마련했다.

이 가운데 관람객들은 원데이 치료가 가능한 디지털 덴티스트리 제품군에 관심이 쏟아졌다. 오스템에 따르면, CAD/CAM, 3D Printer 등 정확하고 빠른 치료가 가능한 장점을 갖춘 디지털 덴티스트리 제품들을 직접 체험하고 만족해했다는 설명이다.

특히 오스템이 직접 개발, 출시한 초정밀 밀링머신 ‘OneMill 4x’ 앞에서는 데모 시연에 참가하기 위한 관람객들로 붐볐다.

관람객들은 기존 밀링머신 대비 정밀도가 높아지면서 작업시간이 크게 단축돼 원데이 보철이 가능하다는 부분을 ‘OneMill 4x’의 가장 큰 장점으로 꼽았다.

이와 함께 구강스캐너 ‘Trios 3’에 대한 관심도 높았으며, 대부분의 관람객들은 ‘OneMill 4x’와 ‘Trios 3’의 궁합을 호평했다.

한 관람객은 “Trios 3로 정확하게 스캔하고, OneMill 4x를 통해 오차없이 밀링할 수 있기 때문에 재작업 등이 필요하지 않아 확실한 원데이 치료가 가능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뿐만 아니라 컴퓨터 가이드 시스템 ‘OneGuilde’를 비롯해 CBCT ‘T1’, ‘O2 Printer’ 등 디지털 제품에 대한 문의가 쇄도했으며, 코잔이 올해 출시한 국내 첫 디지털 총의치 ‘MAGIC Denture’도 이번 전시회에서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TSIII BA’를 비롯한 임플란트 시술 KIT, GBR 등의 인기 제품들을 폭넓게 전시해 관람객들이 데모존을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유니트체어 ‘K3’의 꾸준한 상담과 계약, 미백제품군 뷰센과 쿨가글, 전문의약품 등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아울러 최근 100호 시공을 완료한 오스템 인테리어에 대한 문의와 상담도 끊임없이 이뤄졌다.

 

 

이 밖에도 오스템은 전시장에서 미니 세미나를 진행했다. 서정우(윈덴탈솔루션치과) 원장이 양일간 디렉터로 나서 디지털 총의치 ‘MAGIC Denture’를 소개하고 임상 노하우를 전달했다.

9일에는 오스템 신태하 실장과 손영진 팀장이 EMR 전자차트와 CDSS 청구 가이드, CMR System 고객관리 등 치과 전반 업무를 손쉽게 해결할 수 있는 ‘OneClick’을 소개해 주목받았다.

오스템 관계자는 “이번 전시에서는 임상 정확성과 편의성을 갖춘 디지털 덴티스트리에 대해 많은 상담과 계약이 이뤄졌다”며 “앞으로도 오스템은 정확하고 편한 진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우수한 제품 개발 및 출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