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인공지능 산학협력 센터’ 개소식 개최

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원장 한중석)과 인공지능기반 치과 솔루션 기업 DDH(대표 허수복)가 지난 13일 ‘인공지능 산학협력 센터’ 개소식을 갖고, 상호 업무 협조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학술정보 및 기술정보 교류 ▲학술적 자문 및 공동 연구 ▲인공지능 기반 치과 솔루션 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등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

 

 

이날 행사에는 서울대 치의학대학원 한중석 대학원장, 박영석 기획부원장, 박윤정 덴탈메디케어 창업보육센터장과 DDH 허수복 대표, 김성훈 상무이사 등 관계자 5명이 참석해 성공적인 인공지능 기술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을 다졌다.

한중석 대학원장은 “서울대 치의학대학원의 인공지능 산학협력 센터 설립은 글로벌 치과 데이터 스토리지 구축의 모범적 실증 사례를 제시하고, 인공지능 플랫폼의 산학협력 기지로서 초석을 다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허수복 대표는 “공동 연구를 통해 서울대 치의학대학원의 우수한 임상 데이터를 탑재한 인공지능 기반 융복합 의료기기로 글로벌 디지털 덴티스트리의 혁신을 주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