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성연 원장

17명 후보자 중 최다 득표… 활발한 임상활동 및 단행본 발간 등 높은 평가

황성연(사람사랑치과) 원장이 ‘제7회 샤인 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올해는 총 17명의 후보자가 추천된 가운데 덴트포토 회원들의 투표를 통해 황성연 원장이 최종 결정됐다.

황 원장은 2004년부터 덴트포토를 통해 보험청구 강연으로 활발한 활동을 해 왔으며, 사랑니 발치와 근관치료 임상 자료 등을 공유하며 선후배 및 동료 치과의사들과 활발한 학문토론의 장을 펼쳐왔다.

특히 ‘8인 8색 근관치료 이야기’를 비롯해 치과보험, 사랑니 발치 관련 단행본을 출간하는 등 치의학을 공부하는 후배 및 동료, 치과계 발전을 위해 유익한 지식공유 활동을 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황 원장은 “무엇보다 많은 치과의사들이 직접 선정해 준 상이라 기쁘다”며 “그동안 스스로 궁금했던 주제들을 정리하고 토론했던 노력을 좋게 봐준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샤인 학술상 시상식은 2월 17일 개최되는 ‘제13회 2019 샤인학술대회’에서 진행되며, 황 원장은 상금과 상패 수여와 함께 2020년 샤인학술대회 특별 연자로 초청된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