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대전보건대서 협약식 개최… 개원가 보조인력난 등 상생발전 나서

대전광역시치과의사회(회장 조수영)와 대전보건대학교(총장 이강오)가 지난 3일 산합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대전보건대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대전보건대 이강오 총장, 김원수 대외협력처장, 이민표 교무처장, 김영주 사이버평생교육원장, 이주희 치기공과 학과장, 한양금 치위생과 학과장, 대전시치과의사회 조수영 회장, 김기종‧한창규‧김성훈 부회장, 백승천 총무이사가 참석했다.

조수영 회장은 “급변하는 의료 환경에 선도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대전보건대와 협약을 맺고 공동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며 “4차 혁명 의료정보기술을 치과진료에 접목할 방향을 찾고, 심화되는 노령인구 증가에 따른 방문 치과진료 필요성에 선제적 대응책 강구와 개원가 보조인력 수급 부족에 대전보건대의 협조를 구하고자 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상생 발전키로 했다”고 밝혔다.

덧붙여 조 회장은 “대전보건대 재학생의 실무교육 및 현장실습 등에 적극 협력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치과계에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