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윤택림 회장, 이용섭 시장, 김철수 회장

25일 업무협약 체결… ‘무료노인틀니 사업 활성화’ 우선 추진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김철수)와 광주광역시(시장 이용섭), 광주의료산업발전협의회(회장 윤택림)가 지난 2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국가 치과산업발전과 광주시민 구강건강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치의학 분야 발전을 위한 연구‧산업‧구강건강증진을 위해 공동 협력을 이어 나갈 방침이다.

구체적 협약 내용은 ▲한국치의학연구원(한국치과의료융합산업연구원) 설립 추진을 위한 공동협력 ▲치의학 기초연구와 산업화에 대한 포괄적 협력 ▲국가 치의학 발전을 위한 정책기획 및 대정부 제안 ▲광주시민 구강건강증진 관련 공동사업 발굴 및 사업추진 ▲광주시민의 치과의료기관 취업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 ▲광주 의료산업 발전 등을 위해 필요한 사항 등이다.

김철수 협회장은 “우선적으로 건강보험 적용 이후 지지부진해진 저소득층 어르신들을 위한 무료노인틀니 사업 활성화 방안이 마련돼 광주 전 지역으로 확대 추진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김 협회장은 “치과 이동진료차량을 활용한 장애인 및 사회 소외계층 진료봉사 사업도 적극적으로 펼쳐 광주 지역 장애인 및 의료취약계층과 어르신들의 구강건강향상에 크게 기여해나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이용섭 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광주시가 치의학 분야 역량을 강화하고, 시민 구강건강증진 사업을 추진해 글로벌 Medi City로 도약하겠다”며 “아울러 시민들의 건강증진은 물론 지속가능한 일자리와 미래 먹거리 창출에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김철수 협회장, 김영만·박인임 부회장, 이석곤·이재윤·이정호 이사 등 치협 임직원과 이용섭 시장, 윤택림 회장, 박창헌 광주치과의사회장, 박홍주 전남대학교치과병원장, 김수관 조선대학교 대외협력처장 등이 참석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