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설명 : (왼쪽부터) 박정철 원장, 손영휘 원장, 정찬권 원장

박정철‧손영휘‧정찬권 원장 디렉터, 풍부한 경험으로 임상 니즈 충족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2월 16일 서울 가산동 오스템 AIC 연수센터에서 ‘2월 마스터 코스’를 개강한다.

DIY(Do Implant Yourself)를 슬로건으로 내건 마스터 코스는 반복 학습으로 참가자들의 임플란트 독립 시술율을 높이겠다는 목표로, 베이직‧수술‧보철 파트 각 8회 총 24회로 진행된다.

이번 2월 코스에서는 베이직파트에 박정철(효치과) 원장, 수술심화파트에 손영휘(e좋은치과) 원장, 보철심화파트에 정찬권(에이블치과) 원장이 디렉터를 맡았다. 노관태(경희치대 보철학교실) 교수가 특별연자로 나선다.

강의는 임플란트 시스템 소개를 비롯해 기본개념, 상악동 수술, 연‧경조직 처치법, 심화된 보철 등으로 구성됐다. 또한 구강 모델상에서의 임플란트 식립과 보철실습, 돼지족을 이용한 실습도 마련된다.

참가자들의 시술율을 높이기 위한 라이브서저리도 두 차례 진행된다. 베이직파트에서는 하악구치부 1~2개 임플란트 식립, 수술심화파트에서는 상악동과 GBR, 전치부 등 고난이도 케이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다.

오스템 관계자는 “마스터 코스는 오랜 기간 심혈을 기울여 연구 후 개강하는 코스”라며 “이번 2월 코스도 오스템 Example과 함께 세 명의 디렉터들이 각각 다양한 임상경험을 융합해 참가자들의 니즈를 충족시켜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