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동창회 연합회는 1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2월에 개최되는 통합 학술대회 전반적인 내용을 설명했다.

조선치대 주최, 2월 2일 세종대 컨벤션센터서 개최… 2000명 참가 예상, 보수교육점수 4점 부여

전국 치과대학‧치의학전문대학원 재경동창회 연합회(회장 김응호)가 최우선 사업으로 삼았던 ‘8개 대학 통합 학술대회’를 내년 2월 개최한다.

이번 첫 통합 학술대회는 내년 2월 2일 세종대학교 컨벤션센터에서 조선대학교 치과대학(학장 황호길) 주최로 열리며, 1500~2000명이 한 자리에 모일 것으로 예상된다.

재경동창회 연합회는 지난 18일 서울 모처 식당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통합 학술대회 전반적인 내용과 준비상황을 설명했다.

학술대회는 ‘시작! Best Dentist&Friend(기본에 충실하고 쉽고 보편적이며 안전한 진료를 통해 믿음주고 신뢰받는 치과의사 Basic, Easy, Safe, Trust)’를 슬로건으로, 개원의들의 다양한 임상적 니즈를 충족시킬 최신 강의로 준비됐다. 보수교육점수는 4점이 부여된다.

학술위원회 운영을 통해 총 12개의 강연이 마련된 가운데 ▲김남윤(단국대, 김남윤 치과의원) 원장- Management&Maintenance of Soft Tissue around Natural Tooth&Dental Implants ▲정철웅(전남대, 광주미르치과) 원장- 임플란트 주위염 예방과 처치 ▲최용훈(경북대, 분당서울대병원 보존과) 교수- 완벽한 국소마취 ▲김동석(강릉원주대, 춘천 예치과) 원장- 성공병원의 비밀노트: 병원을 살리는 환자 관리 ▲손미경(조선대, 조선대치과병원 보철과) 교수- 가철성 국소의치 임상Tip ▲김평식(조선대, 수원 초이스치과의원) 원장- 근관치료 의뢰환자의 유형과 해결방안 ▲이정진(전북대, 전북대치과병원 보철과) 교수- 디지털 덴처 ▲신준혁(부산대, 디지털아트치과의원) 원장- Digital Art: 한걸음 더 나아가기 위해서 ▲김종철(전남대, 대구미르치과) 원장- 3D가상환자를 이용한 진단과 치료 ▲김용완(원광대, 양산 이플란트치과의원) 원장- 발치 후 즉시 임플란트 식립의 노하우 ▲장호열(부산대, 장호열치과의원) 원장- 구치부 GBR 등 최근 치과계 임상 트렌드인 임플란트와 디지털 덴티스트리를 집중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치과기자재전시회는 50~70개 부스를 목표로, 현재 절반 이상의 목표치를 채운 상태다.

이와 관련 학술위원회 위원인 박정철 원장은 “학술위원회에 서울시치과의사회와 경기도치과의사회 임원이 포함돼 있다”며 “그래서 치과계 대표 전시회인 SIDEX와 GAMEX를 벤치마킹해 스탬프 투어 등 업체와 상생할 수 있는 방향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학술대회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황호길 학장(왼쪽에서 두번째), 김응호 연합회장(왼쪽에서 세번째)

특히 재경동창회 연합회는 이번 통합 학술대회를 ‘화합과 교류의 장으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삼고, 성공적인 학술대회 준비에 주력하고 있다.

김응호 재경동창회 연합회장은 “8개 대학 재경동창회가 함께 준비했다. 각 대학 간 학술교류가 활발해지고 임상 노하우를 전수하는 통로로 활용돼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고, 의미 있는 학술대회로 치러져 치과의사들에게 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며 “앞으로 재경동창회 연합회 발전을 위해 이번 첫 통합 학술대회를 화합과 교류의 초석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학술대회를 주최하는 조선치대 황호길 학장은 “학교 간 정보교류 및 화합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재야의 고수가 있듯이 동문회원 중 우수한 연자를 발굴하고, 현장에서 실질적인 임상 지식을 배울 수 있는 학술의 장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모든 대학이 똘똘 뭉쳐 발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재경동창회 연합회는 8개 대학 간 학술대회 통합으로 출신학교의 경계를 뛰어넘어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조선치대, 원광치대 등 일부 대학 측은 “각 대학에서 단독으로 학술대회를 주최하는데 준비에 한계가 있다. 통합 학술대회에 전력투구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재경동창회 연합회 통합 학술대회가 활성화되면 8개 대학 모두 이쪽에 올인 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재경동창회 연합회는 올해 3월 출범 이후, 6월에는 새내기 치과의사들을 위한 토크쇼를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아울러 이번 통합 학술대회 외에도 ▲동문회원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개발과 시행 ▲동문회원 중 우수한 연자 발굴과 지원 ▲강연회, 강습회 및 연구발표회 개최 ▲대학과 연계한 교육사업 개발과 지원 ▲동문 회원 간 친목과 사업번창을 위한 사업 개발과 지원 ▲대국민 언론 홍보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