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 ‘최우수’ 등급

치과대학병원 중 최초로 획득… 설명치과위생사 배치 등 우수사례로 뽑혀

서울대학교치과병원(원장 허성주)가 치과대학병원 중 최초로 2016년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최우수 등급인 ‘S’ 등급에 선정됐다.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는 기획재정부에서 주관해 국민이 공공기관의 서비스 수준을 직접적으로 평가하기 위해 매년 시행하고 있다.

서울대치과병원은 총점 96.2점의 높은 점수를 받으며, 지난해 ‘A’ 등급에서 한 단계 상승했다.

‘S’등급은 같은 분류로 묶이는 고객만족도 조사기관 중 상대평가를 통해 상위 기관이 받게 되는 등급으로, 기타공공기관 시장경쟁형 그룹 28개 기관 중 서울대치과병원을 비롯한 상위 3개 기관만 ‘S’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이번 2016년 고객만족도 조사에서는 처음 내원한 환자의 진료이해도 향상을 위한 ‘설명치과위생사 배치’, 노약자 및 장애인 등 불편한 고객을 위해 진료 및 절차 안내를 위한 ‘동행 서비스 제공’, 친절직원을 선정해 병원에서 직접 제작한 ‘친절직원 배지 수여’ 사례가 우수사례로 뽑혔다.

허성주 병원장은 “서울대치과병원은 국가중앙치과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기 위해서 환자중심 진료체계 구축에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다. 지속적인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을 위한 노력과 다양한 공공구강보건사업으로 국민의 구강보건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조사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부족한 부분을 찾고 개선해 고객이 믿고 만족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