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원 및 인테리어 상담 줄이어… 디지털 시스템에 관심 집중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지난 10일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9 개원 및 경영정보박람회(DENTEX)’에서 개원 토탈 솔루션을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전시회에는 개원 정보를 얻기 위한 공보의와 봉직의, 군의관 등 예비 개원의들을 비롯해 이전 및 재개원 준비 중인 치과의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오스템은 입지 선정부터 인테리어 등을 포함한 개원 상담, 노무와 회계 분야까지 개원 토탈 솔루션을 통해 폭넓은 상담을 진행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특히 임정빈(오스템 인테리어연구소) 소장이 연자로 나서 ‘편안하고 신뢰받는 치과 인테리어’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임 소장은 치과 특성에 맞는 인테리어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최신 정보를 제공해 주목받았다.

올해 5월 개원을 앞둔 한 봉직의는 개원/인테리어 부스에서 상담 후 만족을 표했다.

그는 “소문으로만 전해들은 오스템 개원 토탈 솔루션 상담을 통해 인테리어, 장비, 재료는 물론 보험청구 소프트웨어 계약까지 진행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디지털 시스템에 대한 관심도 집중됐다. 밀링머신 ‘OneMill 4x’, 구강스캐너 ‘TRIOS3’, ‘O2 Printer’ 등을 체험하기 위한 관람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개원 시 기본인 체어 및 영상장비에 대한 문의도 많았다. 오스템은 이번 전시에서 유니트체어 ‘K3 Power’, 전기모터 ‘Power prep’, 구강카메라 ‘SNAP’ 등을 적극 홍보하고, 덴탈CT ‘T1’의 우수한 영상품질과 사용 편의성을 전달해 주목받았다.

 

 

아울러 오스템은 PMS 부스는 마련해 보험청구 소프트웨어 하나로와 두 번에, 3월 공식 론칭하는 전자차트 ‘OneClick’에 대해 자세하게 소개했다.

이 밖에도 교정치료 필수 소프트웨어로 불리는 ‘V-Ceph’를 비롯해 ‘OneVision’, ‘One 3D’도 함께 시연해 주목받았다.

오스템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개원에 초점을 맞춰 완벽하게 준비했다”며 “특히 개원 및 인테리어 상담과 계약이 활발히 진행됐고, 시대 흐름이 반영된 디지털 관련 장비와 제품에 대한 수요가 컸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