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에서 개최된 2019 오스템 월드미팅

덴플 통해 4개 국어로 생중계… 라이브서저리·디지털 강연에 관심 집중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지난 11~12일 일본 도쿄에서 ‘OSSTEM Implant World Meeting 2019 Tokyo’를 성황리 마쳤다.

이번 오스템 월드미팅에는 ‘Digital Leader OSSTEM Implant’를 슬로건으로 열린 가운데 35개국에서 1200여명의 치과의사가 참석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월드미팅 최초로 임상 커뮤니티 덴플을 통해 모든 강의를 영어, 일본어, 중국어, 러시아어 등 4개 국어로 생중계했다. 이에 세계 각국에서 총 4만여명이 시청하면서 글로벌 학술행사의 모습을 선보였다.

행사는 전 세계 오스템 디렉터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워크숍을 시작으로, 분야별 12명 스타연자가 강연하는 심포지엄이 이어졌다.

첫 날에는 김기성(남상치과), 김용진(일산앞선치과), 조용석(22세기서울치과) 원장과 Dr. David Chong(미국)이 연자로 나서 핸즈온 코스를 진행했다.

4개 반에서 진행된 핸즈온에서는 시술 예후가 좋고 사용이 편리한 오스템 제품들과 오스템에서 직접 개발한 실습 교보재를 활용한 임플란트 식립방법을 전달해 수강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는 후문이다.

 

조용석 원장의 핸즈온 코스에 참석해 실습 중인 참가자들

 

둘째 날에는 4개 세션으로 구성된 학술 심포지엄이 진행됐다. 첫 연자로 나선 박창주(한양대병원 치과) 교수는 ‘OneCAS-Guided Implant Surgery for Transcrestal Sinus Lifting’에 대해 발표했으며, 이어 Dr. Patrick Wu(홍콩)가 ‘Moving Towards the Immediate Approach for Single Tooth Implants’를 주제로 강연했다.

다른 세션에서는 이수영(서울라인치과) 원장이 ‘Digital Workflow for Implant Dentistry’, Dr. Han Choi(뉴질랜드)가 ‘Complete Arch Implant Placement and Immediate Loading Using Full Digital Workflow(OSSTEM TS III, Trios, PIC Camera)’에 대해 다뤘다.

또한 Dr. Torii Akimaro(일본)가 진행한 ‘Implant Placement and Sinus Floor Elevation using OSSTEM Guided Surgery System(OneCAS)’ 주제의 라이브서저리가 생중계됐다. 그는 고혈압이 있는 50대 남성 대상으로 OneCAS를 사용, 정맥내 진정수술로 임플란트를 성공적으로 식립해 큰 호응을 얻었다.

또 다른 라이브서저리도 주목받았다. Dr. Kanayama Takeo(일본)가 ‘Guided Implant Surgery for Severely Atrophied Edenturous Madible’를 주제로 진행한 라이브서저리는 80대 여성 대상으로 오스템 OneGuide를 사용, 심하게 위축된 무치악에 두 개의 임플란트를 대구치에 추가하는 어려운 수술을 성공시켜 청중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Dr. Kanayama Takeo(일본)가 진행한 라이브서저리 후 질의응답 중인 모습

 

이 밖에도 이번 오스템 월드미팅에서는 참가자들 대상으로 강의 만족도 설문조사가 진행됐다. 오스템에 따르면, 박창주 교수의 강의에 대부분의 참석자가 ‘Excellent’를 표할 만큼 큰 호응을 얻었다는 설명이다.

오스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오스템 디지털 분야의 우수성을 전 세계 치과의사들에게 전달할 수 있었던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특히 실시간으로 중계한 영상은 덴플을 통해 6월부터 순차적으로 다시보기가 가능하다. 많은 시청을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내년 오스템 월드미팅은 터키 이스탄불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