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강내과 전문 진료 업그레이드 위한 최신 지견 살펴

대한안면통증구강내과학회(회장 전양현)가 지난 2일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지하 제1강의실에서 구강내과 전문의 및 인정의 대상 전문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부터는 전문의 시대를 맞이해 전문의 및 인정의 보수교육을 ‘전문학술대회’로 격상해 진행키로 한 가운데 ‘구강내과 전문 진료를 업그레이드하다’를 주제로 총 3개의 세션으로 나눠 펼쳐졌다.

제1세션에서는 조상훈(조은턱치과의원) 원장이 ‘턱관절 질환 물리치료의 실제’, 김욱(의정부TMD치과의원) 원장이 ‘턱관절 질환 환자에서의 주사요법’, 김연중(아림치과병원) 원장이 ‘치과 개원과 구강내과 전문 진료’을 주제로 개원가의 구강내과 진료현실을 전달하고, 관련 지식과 경험에 대해 강연했다.

이어 제2세션에서는 박문수(강릉원주대) 교수가 ‘내 진료실에서 하는 구강건조증 매뉴얼’, 심영주(원광대) 교수가 ‘구강점막질환의 진단 및 처치 프로토콜’을 주제로 구강건조증과 구강점막질환의 학문적 최신 지견과 더불어 임상적 측면에서도 꼼꼼히 짚어줬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태일호(아림치과병원) 원장이 ‘코골이 및 수면무호흡증 치료를 위한 구강장치요법의 A to Z’, 진상배(메디덴트치과의원) 원장이 ‘구강내과 전문 진료의 보험청구’를 주제로 구강내과 전문 진료 업그레이드에 필요한 지식을 전달했다.

학회 측은 “이번 전문학술대회는 전문의 및 인정의 입장에서 구강내과 분야의 최신 지견을 업데이트하고, 구강내과 질환의 진단 및 처치 프로토콜을 공유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전공의 입장에서는 전문의 시험에 대비할 수 있도록 강연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