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 보건복지부 2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 단체사진

TFT 구성해 필수교육 및 지침 점검 등 노력… 유효기간 2022년 9월 18일까지

서울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2014년 치과병원 최초 1주기 인증을 획득한데 이어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한 평가에서 2주기 의료기관 인증을 획득했다.

2주기 의료기관인증평가는 1주기보다 한층 강화된 기준으로, 지난 6월 26~28일 3명의 조사위원이 병원을 직접 방문해 병원 운영 전반에 걸쳐 3개 영역인 기본가치체계, 환자진료체계, 지원체계, 12개의 장, 34개 범주, 53개 기준, 221개 항목에 대해 조사를 실시했다.

또한 필수항목이 20개에서 34개로 확대됐으며, 환자안전과 화재안전관리활동이 필수항목으로 추가됐다. 인증등급 판정기준도 필수기준은 ‘무’ 또는 ‘하’가 없어야 하며, 각 영역의 기준 충족률이 80% 이상이어야 인증을 받을 수 있다.

서울대치과병원은 보건복지부 1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 후 매년 중간자체조사를 통해 의료의 질 향상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2017년부터는 2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을 위해 인증평가 TFT팀을 구성해 준비해 왔다.

아울러 전 직원 대상으로 감염관리교육, 화재발생 시 대응 훈련 및 교육, 심폐소생술교육 등 필수교육을 실시하고, 2주기 조사항목 기준의 이해에 맞춰 질 관리 지침을 모두 점검하고 개정작업을 진행하는 등의 노력으로 2주기 의료기관인증을 획득했다.

허성주 병원장은 “2주기 의료기관 인증을 위해 각자의 자리에서 노력한 교직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서울대치과병원은 향후 4년의 인증기간 동안에도 더 향상된 환자 안전 체계를 만들어가며 국민으로부터 더욱 신뢰받는 병원으로 발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대치과병원이 획득한 2주기 의료기관 인증 유효기간은 4년으로 2022년 9월 18일까지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