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관 교수 (사진 출처 : 조선치대 홈페이지)

치과의료 발전 기여 및 사회공헌 활동 통한 치과의사 위상 제고

‘2018 올해의 치과인상’ 수상자에 조선대학교 치과대학 김수관 교수가 선정됐다.

대한치과의사협회(협회장 김철수)는 지난 11일 열린 올해의 치과인상 선정위원회의 회의 결과대로 상정된 안건에 대해 열띤 논의 끝에 김수관 교수를 수상자로 최종 선정했다.

김 교수는 1989년 조선치대 졸업 후 꾸준한 연구활동을 통해 치과의료와 치과산업 발전에 기여해 왔다.

또한 평소 나눔과 선행으로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며 치과계 나눔 문화를 선도하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치과의사의 사회적 위상 제고에 공헌했다.

아울러 5개의 전국 규모 학회장을 역임하고, 치과대학 교수 재직 22년 동안 14개 분야의 ‘100’클럽에서 활동하는 등 다양한 업적을 남겼다.

올해 9월에는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선정한 ‘교육복지부문 지역 혁신가’상도 수상한 바 있다.

‘2018 올해 치과인상’ 시상식은 2019년 1월 10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리는 2019년 신년교례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